본문 바로가기

예수 수난 _ 전주의 몽마르트르 본문

스넵/풍경

예수 수난 _ 전주의 몽마르트르

찍새 제갈선광 2010.08.02 14:09

예수 수난 _ 전주의 몽마르트르FUJIFILM | FinePix S5Pro | Manual | Spot | 1/500sec | F/5.6 | 200.0mm | ISO-160 | 2010:07:14 16:58:41


천주교 순교성지 전주 치명자산에서...

이 산은 옛부터 승암산(중바위산)이라 불렸는데
산정에 천주교 순교자들이 묻힌 이후로는 치명자산 혹은 루갈다산으로 더많이 불려지고 있다.

이 산에는 1784(정조 8년)년 호남에 처음복음을 전하고 선교사 영입과 서양 선진 문화 수용을 하다가
국사범으로 처형된 유항검(아우구스티노)과 그의 처 신희, 동정부부로 순교한 큰 아들 유중철(요한),
제수 이육희, 조카 유중성(마태오)일곱분이 하나의 유택에 모셔져 있다. 


이분들은 1801년(순조1년) 신유박해 때, 9월부터 4개월 여에 걸쳐 전주 남문밖(현 전동성당),
전주옥, 숲정이에서 처형되어 멸족되었다. 

살아 남은 노복과 친지들이 은밀하게 시체를 거두었으나
고향인 완주군 이서면 남계리 초남땅에 묻히지 못하고 들 건너 재남리 바위백이에 가매장 되었다.

그 후 1914년 4월 19일 전동 성당 보두네신부와 신도들이 이 산정에 모셨다. 
선인들이 해발 300미터의 산정에 님들을 모신 뜻은 세계교회가 ‘진주중의 진주’라고 찬탄하는
동정부부순교자의 순결한 신심과 고매한 덕행,
그리고 숭고한 순교정신을 높이 기리고 그 님들이 전주를 수호해 주기를 기원함이었다.

지방 기념물 제 68호로 지정된 순교자 묘 바로 밑에는 님들의 순교정신을 기리기 위해
 1994년 5월 9일 건립된 기념 성당이 있고,
그 아래 왼편에는 가파른 산길을 걸으며 예수의 수난과 죽음을 묵상하며 기도하는 십자가의 길이 있다. 
오른편에는 전주교구 성직자 묘지가 조성되어있다.
순교신앙을 가슴에 품고 있는 이산은
진리의 뜻을 세운 사람과 순교자들을 흠모하는 순례자들에게는 믿음의 고향이며,
기도 공원으로 사랑 받는 한국의 몽마르뜨르(순교자산)이다.


http://www.kmm.or.kr/ 에서 발췌


2010. 7. 14 | MONS MARTYRUM
FINEPIX S5PRO | NIKON ED 28-200/3.5-5.6G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동서학동 | 치명자산
도움말 Daum 지도

Tip 회보 LinkMasterPieces 안톤가족 Guest Admin
위로가기
아래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