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넵/크로즈업

망설임 끝에 만난 홍련_주남

연꽃이 자꾸만 눈에 밟히는 것 같아

결국 주남저수지 연밭을 찾았다.

 

질퍽한 연밭 두렁을 이리저리 헤매며 담았다.

사진이 마음에 드셨다면 위에 있는 ♡공감 버턴을 꾸욱... 감사합니다.^^


Tip 회보 LinkMasterPieces 안톤가족 Guest Admin
위로가기
아래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