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넵/풍경

[파노라마] 가포의 변신

멀리 왼쪽 끝에 마창대교가 보이고,

그 오른쪽 일대가 가포 해수욕장이 자리했던 곳이지만,

오래전에 매축이 되어 공장 부지가 되었다.

 

여름 성수기가 되면 통통배가 마산 어시장 선착장에서 해수욕객을 실어 나르기가 바빴다.

그 당시만 해도 육로 교통이 불편하기 짝이 없었고,

가포 가는 길이 국군통합병원이 있어 통제를 했기에

지금 내가 서있는 이 길을 돌아 걸어서 가기도 했다.

 

하지만, 오래전에 매축되어 공장들이 들어서기 시작했고,

가포해수욕장이란 이름은 기억 속에서 가물거릴 뿐이다.

 

아래쪽 신작로는 전에 없던 것으로,

가포 신항이 생기면서 해안도로 끝자락에 터널을 뚫었다.

이 도로가 생겨 진해로 가는 것이 많이 편해졌다.

물론,

통행료 2,500원은 과하다는 생각이 들긴 하지만....

 

내가 서있는 이 산길도

터널이 생기면서 확장하여 포장까지 했으니 천지개벽이나 다름이 없다.

 

사진이 마음에 드셨다면 위에 있는 ♡공감 버턴을 꾸욱... 감사합니다.^^


Tip 회보 LinkMasterPieces 안톤가족 Guest Admin
위로가기
아래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