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월은 강물처럼.... 본문

가족

세월은 강물처럼....

제갈선광 2021. 8. 29. 14:22

2005년 3월 13일,

대전 유성 어느 성당에서 유아세례를 받던 손자가 울고 있네요.

 

2019년 9월에 만난 손자의 훌쩍 자란 모습에서 느꼈습니다.

세월은 강물처럼 흐른다고....

0 Comments
댓글쓰기 폼

Tip 회보 LinkMasterPieces 안톤가족 Guest Admin